hima_himalaya_animation_paula_feat

Leading German safety automation solutions provider HIMA celebrates 1-year anniversary of its himalaya Innovation Lab

Editor’s brief: In a global medical crisis that began in late 2019, the world continues to suffer heavy challenges as we slowly thaw from the crisis. And yet, amidst challenges, the true leaders of industries continued to innovate and transform. One such company is HIMA, the leading safety automation solutions company for process and rail industries, headquartered in Germany. HIMA launched the himalaya Innovation Lab in early 2021 to uncover and propel new and innovative business models as an in-house incubator. That spark took off, with an anniversary of its success today. Read more below.

SINGAPORE – HIMA launched the himalaya Innovation Lab in early 2021, dedicated to initiating projects with a focus on new and novel business models. After completing various successful projects, the independent provider of safety-related automation solutions is taking its next step into the future by expanding the Innovation Lab team.

With himalaya, HIMA strengthens its innovative power and invests in sustainable growth. Thanks to the autonomous lab, the topic of innovation has gained new prominence across the HIMA Group. Alongside product innovations, which are still developed at the headquarters, emphasis is placed here on business models and transformation projects that are jointly driven forward with customers.

The himalaya Innovation Lab is located in the Green Business Park in the Taylor area of Mannheim. Surrounded by other innovative companies and taking advantage of carefully designed creative and inspiring spaces, the team has an excellent working environment for implementing innovation projects in a state-of-the-art facility, enabled by technology to enhance collaboration.

“The positive start validates our choice as shareholders to establish an in-house incubator to strengthen innovation and open up new business areas,” explains Steffen Philipp, Managing Partner of HIMA.

The slogan ‘Exploration Rocks’ describes the core of the new organizational unit: Innovative ideas are highlighted and evaluated over a short period of time, and only the best ones are pursued further. As a result, HIMA employees, customers and other innovative companies are encouraged to develop and evaluate new ideas in a structured process that takes six to eight weeks and employs cutting-edge methods and concepts.

“As an independent family-owned company with 800 employees, it is quite exceptional to maintain our own Innovation Lab. However, its success proves that this is the right path to boost our innovation pace even further” explains Jörg de la Motte, Managing Director (CEO) at HIMA.

Within a year, the agile himalaya team established an extensive innovation network and evaluated more than ten innovative digital solutions, some of which are now being implemented. Two of these innovative projects are digitally-connected business models that HIMA intends to explore further. Based on the successful results and growing demand, the team will be enlarged by two additional Innovation Managers and additional working students.

“We are very proud to have already completed so many projects with HIMA employees, customers, potential users, research partners and start-ups. Although our project pipeline is well stocked, we welcome any new ideas and are glad to provide support,” says Knut Haberkant, Head of Innovation Lab.

###

HIMA創新實驗室「喜馬拉雅」鴻圖大展

成立滿周年的 HIMA 喜馬拉雅創新實驗室正擴張中

新加坡 – HIMA 於 2021 年初發起了喜馬拉雅創新實驗室 (himalaya Innovation Lab),致力於新型商業模式為重點的項目啟動。在完成多項成功的方案後,此安全領域中的自動化解決方案獨立供應商,正積極地擴大創新實驗室團隊,邁向未來。

憑藉著喜馬拉雅,HIMA 增強其創新能力,並投資於永續性的增長。也由於這個自主的實驗室,創新主題在整個 HIMA 集團中獲得了新關注。除了在總部開發的產品創新外,實驗室更強調與客戶共同推動的商業模式和轉型項目。

喜馬拉雅創新實驗室位於曼海姆泰勒區(Taylor area of Mannheim)的綠色商業園區,團隊的周​​圍環繞著其他創新公司,並利用精心設計的創意和充滿活力的空間,擁有優越的工作環境,能在最先進的設施中實施創新項目,並透過技術來增強協作力。

HIMA 管理合夥人 Steffen Philipp 解釋說:「建立內部孵化器以加強創新和開拓新業務領域,如此積極的開端,證明了我們作為股東所做出的正確選擇。」

「Exploration Rocks」(探索酷斃了)的口號,描述了新組織單元的核心:在短時間內提拔並評估創新想法,只有最好的想法才會被進行。因此,我們鼓勵 HIMA 員工、客戶和其他創新公司在一個需6 到 8 週並採用尖端方法和概念的結構化過程中,開發和評估新想法。

「作為一家擁有 800 名員工的獨立家族企業,維持我們自己的創新實驗室是非常特殊的。然而,它的成功也證明這是進一步加快我們創新步伐的正確途徑」,HIMA的首席執行官Jörg de la Motte 解釋道。

一年之內,敏捷的喜馬拉雅團隊建立了廣泛的創新網絡,評估了十多個創新數位解決方案,其中一些正在實施中。之中的兩個創新項目,是 HIMA 打算進一步探索的數位連結商業模式。基於成功的結果和不斷增長的需求,團隊將增加兩名創新經理和額外的在職學生。

「對於已經與 HIMA 員工、客戶、潛在用戶、研究合作夥伴和初創企業一起完成了這麼多項目,我們感到自豪。儘管我們的項目儲備充足,但我們歡迎任何新想法並樂於提供支持,」創新實驗室負責人Knut Haberkant說道。

(From Left to Right) Jörg de la Motte (CEO at HIMA) and Dr. Alexander Horch (Vice President R&D at HIMA), congratulate the himalaya team on its 1-year anniversary.
圖:(從左至右)Jörg de la Motte(HIMA 首席執行官)和 Alexander Horch 博士(HIMA 研發副總裁),到場祝賀喜馬拉雅團隊成立一周年。

 

介紹短片(動畫):

寶拉搖滾喜馬拉雅山

###

히마(HIMA) 히말라야 혁신 출범

전에 설립된 히마의 히말라야 혁신 랩은 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싱가폴 –  2021년 초, 히마는 기발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프로젝트에 집중적으로 착수하기 위해 히말라야 혁신 랩을 설립했다. 다양한 프로젝트들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후에, 안전 자동화 솔루션의 독점 제공자인 히마는 혁신 랩 팀을 확장하는 것으로 다음 단계를 밟고자 한다.

히말라야를 통해, 히마는 혁신력을 강화하고 지속 가능한 성장에 투자하고 있다. 자동화 연구실 덕분에 히마 그룹 전체에서 혁신이라는 주제가 새롭게 부각되었고, 본사에서 아직 개발중인 혁신 제품들과 함께 고객과 공동으로 추진하는 비즈니스 모델 및 변혁 프로젝트에 중점을 두고 있다.

히말라야 이노베이션 랩은 만하임의 테일러 지역에 있는 그린 비즈니스 파크에 위치해 있다. 다른 혁신 기업들에 둘러싸여 있으며 세심하게 설계된, 창의적이고 영감을 주는 공간에서 연구팀은 최적의 근무 환경의 이점을 누리고 있다. 혁신 프로젝트를 구현할 수 있는 첨단 시설은 여러 종류의 협업에도 큰 도움이 된다.

히마의 전무 이사인 스테픈 필립은 “긍정적인 결과를 내보인 시작이 랩을 설립한 저희의 선택이 옳았다는 것을 증명하죠. 주주들도 이를 지지하며 사내 인큐베이터를 만들어 혁신 강화와 새로운 비즈니스 영역을 개척하고 있어요.” 라고 덧붙였다.

히마의 ‘탐험의 바위’ 슬로건은 새 조직 유닛의 핵심을 이렇게 설명한다. 혁신적인 아이디어들은 짧은 시간 안에 강조 되고 평가가 완료된다. 그후 오직 최고의 아이디어들만 남아 적극적으로 추진된다. 그 결과로, 히마 직원들뿐만 아니라 고객들과 다른 혁신 기업들까지도 이 방법에 영향을 받아 6주에서 8주 동안 새로운 아이디어들을 개발 및 평가하여 최첨단 방식과 개념을 채택하는 구조화된 프로세스를 모방하기 시작했다.

히마의 최고 경영자인 외르크 드 라 모테는 “불과 800명의 직원들이 있는 가족 소유의 독립 기업으로서, 자사만의 독자적인 혁신 랩을 가진다는 것은 사실 이례적인 일입니다. 그러나, 랩의 성공이 저희가 걸어온 길이 맞았다는 것을 입증했고, 그를 통해 혁신 속도가 더욱 빠르게 증가했죠.”라고 말했다.

일 년 사이에, 기민한 히말라야 팀은 확장 혁신 네트워크를 세웠고 10개 이상의 혁신 디지털 솔루션의 평가를 마쳤습니다. 그 솔루션 중 일부는 이미 실행단계에 있습니다. 이러한 혁신 프로젝트 중 둘은 디지털 연결 비즈니스 모델로, 히마가 더 깊은 탐구를 원하는 영역입니다. 성공적인 결과들과 증가하는 수요를 바탕으로, 연구팀에 두 명의 혁신 매니저와 다수의 실습 학생들이 추가로 합류할 것입니다.

혁신 랩의 책임자인 크누트 하버칸트는 “저희는 히마 직원들, 고객들, 잠재 유저들, 리서치 파트너들, 그리고 스타트업들과 함께 이미 수많은 프로젝트를 완수한 것이 매우 자랑스럽습니다. 저희 사의 파이프라인이 현재 잘 갖추어져 있지만, 그래도 새로운 아이디어는 언제나 환영입니다. 그리고 필요하다면 기쁘게 지원을 제공할 준비도 되어 있습니다.” 라고 말했다.

(From Left to Right) Jörg de la Motte (CEO at HIMA) and Dr. Alexander Horch (Vice President R&D at HIMA), congratulate the himalaya team on its 1-year anniversary.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외르크 드 라 모테(CEO), 알렉산더 호르히(R&D 부책임자)가 히말라야 팀의 1주년을 기념하는 모습.

 

동영상(애니메이션):

폴라, 히말라야를 정복하다

###